'애플'에 해당되는 글 2건

  1. 2014.11.11 애플 아이메세지(iMessage) 비활성화 방법
  2. 2010.01.28 [수정] 애플 아이패드... 글쎄... (2)
Work & Mobile Log2014.11.11 15:41

오랜만에 블로그에 글 올립니다.

아이폰을 사용하다, 안드로이드 스마트폰으로 기기를 변경할 경우, 아이메시지(iMessage) 때문에 당황스러운 경험을 하신 분들이 종종 있습니다.

나와 아이폰으로 한번이라도 iMessage를 주고 받았던 사람이 나에게 문자를 보내려고 할 경우 자동으로 iMessage로 발송이 돼서, 안드로이드폰을 사용하는 내가 해당 메시지를 확인할 수 없다는 것이지요.
(당연한 이야기지만, 안드로이드폰에는 iMessage를 확인할 방법이 없습니다. - 당연하지 않을 수도 있겠네요.)

더 심각한 것은 상대방이 내가 iMessage를 더 이상 받아볼 수 없다는 사실 조차 모른다는 것입니다.
속된 말로, 본의 아니게 문자를 씹는 상황이 발생하는 것이지요.

지금까지는 이를 해결할 수 있는 방법은 다음의 두 가지가 있었습니다.

1) 내가 아이폰에서 안드로이드 폰으로 변경하기 전, 아이폰에서 iMessage를 비활성화 한다.
(이 때, 통상 내 아이폰 찾기도 비활성화 해야 합니다. - 다른 이유)

2) 상대방이 나에게 iMessage를 보내기 전 나에게 보내는 메시지를 문자메시지로 변경한다.


위 1번의 경우, 내가 이미 안드로이드폰으로 변경한 이후라면 "아이고 의미없다"이고, 2번의 경우는 상대방이 내 상황을 알 수 없다면, 절대 시도할 수 없는 방법("아이고 의미없다2")이었습니다.

애플애서 (완벽한 방안은 아니지만) 기존 아이폰 사용자 입장에서 사후 조치를 할 수 있는 방법을 하나 제시해 주었습니다.




애플 웹사이트에 접속해서 기존에 내가 사용하는 휴대폰 번호를 인증 받아, 기존 iMessage를 비활성화 하는 방법입니다.
방법은 간단합니다.

1) https://selfsolve.apple.com/deregister-imessage 페이지로 접속

2) 국가코드에서 South Korea(+82) 선택 후, 내 휴대전화 번호 입력 후 인증


완벽한 해결 방안은 아니지만, 사후에 iMessage를 비활성화 할 수 있는 방법이 생겼다는 것에 일단 의의가 있을 듯 합니다.

보다 적극적인 방안으로, 특정 사용자가 일정 기간 iMessage 사용이 없을 경우, 보다 능동적으로 시스템이 사용자 인증을 요청하는 방법 등의 추가적인 보안 대책이 필요할 듯 합니다.​​​

Posted by 지지파파 jijipapa
Tip & Information2010.01.28 09:39


제 생각이 짧았었습니다. 작금은 맥북에어도 사용 중인 속칭 애플X가 돼 있네요. ^^;;;


=============================================================



우리나라 시간으로 오늘 새벽에 발표된 애플아이패드...
결론적으로는 기대했던 것 보다는 별루인 듯.. (가까운 지인들과 메신저 주고 받은 결과.. ^^)

1. 솔직한 첫 느낌

- 아이폰을 늘여놓았네???
- 뭐야.. MAC OS가 아니자너..
- CPU가 별루...



2. 조금 더 객관적으로 본 아이패드

- 기존의 동영상, 음악 외에 e-Book 컨셉이 도입
- 하지만, 백라이트 방식이라서 책의 특성상 눈의 피로도는 기존 e-Ink 패널보다 훨씬 심할 듯
- 다양한 업무를 위해 노트북을 들고 다니는 사람이라면 여전히 노트북은 들고 다녀야 할 듯


3. 하지만 꼭 기회를 꼽아보자면...

- 앱스토어를 통해 다양한 업무용 SW들이 지원될 것이다.
- 예상보다 저렴한 가격으로 차별화된 용도로 많이 사용될 듯(전시장 휴대용 키오스크, 생산관리 등)



일단 정식으로 출시되는 시점에 추가적으로 공개되는 소프트웨어들을 봐야 좀 더 구체적인 좋다, 나쁘다의 개인적인 확신이 들겠지만, 과거 아이폰과 같은 변화의 물결은 없을 것 같다는 것이 지극히 개인적인 생각임.

결론적으로 지금 느낌에서는, 지금 사용하고 있는 후지쯔 P1620을 1~2년은 더 사용해야 할 듯~

Posted by 지지파파 jijipapa